goto Service link


Sub Navigation Bar


Contents


인사말

Home > 다문화소식 > 다울림언론보도

선라인


‘충남 임산부 119구급서비스’…1분기 1390건 기록
작성자다울림 아이피121.152.55.254
작성일21-04-07 11:54 조회수65
파일
 
‘아이낳고 키우기 좋은 충남’을 표방하고 있는 충남도는 7일 ‘임산부 119구급서비스’가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충남의 대표 서비스로 굳건히 자리 잡았다고 밝혔다.

 
충남소방본부가 집계한 통계자료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임산부 119구급서비스’ 이용 건수는 1390건으로 나타났다.

 
소방본부에 따르면 유형별 이송 현황을 보면 임산부 진료가 181건으로 가장 많았고 △귀가 179건 △영아 이송 141건 △복통 42건 △진통 24건 △하혈 14건 △출산 1건 △구토‧부상 등 96건이다. 

 
119종합상황실을 통한 응급상담과 현장처치도 각각 624건, 88건 이뤄진 것으로 집계됐으며 지역별로는 천안 393건, 아산 180건, 당진 131건, 홍성 94건, 논산 88건 순이다.

 
정확하고 신속한 서비스를 위해 긴급구조 시스템에 진료병원 등 정보가 등록된 임산부는 작년 말 기준 1만 1453명에 이른다.
 
특히 다문화 가정 임산부도 429명이 포함돼 있는데 이 중 29명이 1분기 중 임산부 119구급서비스를 이용했다.

 
또한 도내 권역별로 배치된 임산부 전용 대형구급차는 3대로 도 소방본부는 올해 1대를 추가 도입, 논산지역 배치를 계획하고 현재 사업 절차를 밟고 있다. 

 
김상식 소방본부 구급팀장은 “임신을 확인한 첫 순간부터 출산에 이르기까지 힘들지만 설레는 모든 과정을 ‘임산부 119구급서비스’가 든든히 동행하겠다”며 “도민들의 기대에 더 높은 품질과 만족도로 답하겠다”고 강조했다.
 
 
▲ 충남소방본부 119구급대원이 한 임산부를 이송하고 있다
 

다음글  청운대, 다문화·탈북학생 멘토링 사업 충남지역 주관대학에 선정
이전글  〔당진 다문화〕근로자의 인권과 소비생활을 위한 인권감수성 향상 교육

Footer